암치료 프로그램

항암·기타 수술로 인한 면역력 약화로 면역력 증진이 필요한 분
암클리닉·통증클리닉 등 통증으로 인해 통증 완화 치료가 필요한 분
항암·노화·산재 등으로 전문 의료인이 있는 곳에서 요양이 필요한 분

상담전화 : 02) 3445-7575

오전 8시 - 오후 11시  |  365일 상담

상담전화 : 02) 3445-7575

오전 8시 - 오후 11시  |  365일 상담

고주파 온열암치료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13.56㎒의 고주파 전류를 암 조직에 흘림으로써 열을 발생시켜 암을 치료하는 방법입니다. 고주파 온열 암 치료는 암세포가 정상세포와는 달리 38.5~42도의 열을 받으면 스스로 파괴되고 괴사하는 원리를 이용해 암 조직에 열을 가함으로써 암세포를 파괴하는 치료법으로 온도에 민감한 암세포를 40~42℃ 사이에서 추적, 빠르게 고주파 전류를 흐르게 해 세포 스스로 죽도록 하는 최신 치료법입니다.


독일 TUV 인증으로 안정성 및 유효성 입증

독일을 비롯한 EU 국가의 80여 개 대학병원 및 암 전문병원에서 치료 중

국내 식약청에서 암 치료 기기로서 의료기기 허가

EHY-2000의 장비는 저희 서울요양병원뿐 아니라 신촌세브란스, 이대목동병원, 강남세브란스, 부산 고신대학병원, 전북대학교병원, 순천향대 천안병원 등 국내 유수의 병원들이 본원과 동일한 장비를 선택해서 치료를 하고 있습니다. 또한 ‘생로병사’, ‘명의’, ‘논리로 풀다’ 등 유명 방송에 나온 장비도 EHY-2000으로 치료한 방송들입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환자에게 고주파를 투과해 전기장에 의해 체내에 열을 발생시켜 종양으로 공급되는 영양분을 차단하는 원리로, 암세포가 일반세포보다 열에 더 민감하다는 점을 이용해 세포 주변 온도를 42도가량으로 높여 암세포를 사멸시키는 치료법입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약해진 암조직에 혈류를 증가시켜 효력을 증가시키고 방사선 및 항암치료 시 종양조직에 잘 투과 시킬 수 있습니다.
암세포는 정상세포보다 에너지의 흡입도 많이 하고 그로 인해 분비물이 많이 배출이 된다. 분비물이 많이 배출되다 보니 암세포의 외막에 이온 농도가 정상세포보다 높아지게 된다. 이런 이온 농도의 차이점에 착안해서 고주파 온열암치료를 하게 되는 것입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 시스템을 통해 치료 중 CT, MRI 등을 이용한 암세포의 위치 확인 없이도, 암 조직에만 에너지를 집중시켜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습니다.

항암치료나 방사선치료는 체력적으로 너무 부담을 주고 후유증이 많습니다. 그러나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힘들지 않고 부작용이 거의 없기 때문에 치료하기 쉬우며 언제나 계속 치료를 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입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단독으로 치료해도 효과가 좋습니다. 항암치료나 방사선치료와 병행하면 더욱 좋은 효과를 가져옵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암에 의한 통증을 개선하는 효과를 동반합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는 심각한 부작용이 없는 안전한 치료법입니다.


상악암, 편도암, 유방암, 남성 유방암, 식도암, 위암, 위 림프종, 위장관 간질종양, 위유암종, 난소상피암, 자궁경부암, 자궁내막암, 외음부암, 임신융모질환, 자궁육종, 질암, 난소생식세포종양, 방광암, 신우요관암, 신장암, 전립선암, 고환암, 음경암, 요도암, 뇌종양, 뇌하수체선종, 신경교종, 전이성 뇌종양, 청신경초종, 갑상선암, 부갑상샘암, 부신암, 골(수)암, 기관지암, 폐암, 비소세포폐암, 소세포폐암, 간암, 담낭암, 담도암, 췌장암, 결장암, 대장암, 소장암, 직장유암종, 직장암, 기타 암 과 육종 등 혈액암을 제외한 모든 고형암의 치료가 가능합니다.


고주파 온열암치료의 부작용은 일반적으로 경미하지만 다음과 같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치료 후 피곤함을 느끼거나 미열이 날 수 있습니다.

온열치료 시 뜨거움이나 몸에 이상을 느낄 경우 의료진과 협의해 피부 홍반 등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치료시간은 1회 60분입니다.

치료 주기는 주당 2~3회 치료가 들어가게 되고 혈류속도가 낮은 사람은 매일 치료를 받으시는 게 좋습니다.

치료 횟수는 12회/1cycle로 3cycle 정도 치료받으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환자분에 따라 입원도 가능하고 통원도 가능하십니다.